어바웃 뮤직 & 피플 2018.07.20 21:37

멤버 변경이 잦았던 '레드애플'의 메인 보컬로 2011년 말~2014년까지 활동했던 '한별', 지금은 '장한별'이란 이름으로 솔로 활동 중이다. 호주에서 치대 다니다가 가수 활동을 위해 관뒀다는데, UN의 '김정훈'과 비슷한 케이스인 건가?(왜 치대생들이 노래까지 잘하고 난리~)


치과 의사도 나름 사명감 갖고 하면 사회적으로 인정 받는 보람 있는 직업이긴 하지만, 하루 종일 타인의 입 안을 들여다 보는 삶 자체는 뭐...(자리 잘 잡으면, 다소 불안정한 직업인 연예인에 비해 더 안정적일 순 있겠지만...)



아이돌 그룹 '레드 애플'이 발표한 많은 곡들 중 뽕필 충만한 <바람아 불어라>는 중/장년층 사이에서도 인기 많은 곡이라 한다.(그룹 자체는 몰라도, 해당 '노래' 인지도는 높다고...)


나름 레드애플(Led Apple) 전성기라 할 수 있는 <바람아 불어라> 활동 당시 '메인 보컬'이었던 (장)한별은 그간 드라마 o.s.t에도 여러 차례 참여한 바 있다. 개인적으로 장한별이 부른 드라마 '7급 공무원(주연-최강희/주원)' 오스트 <I'll be there for you> 아주 좋아하는데, 한별의 감미로운 보이스가 돋보이는 아름다운 멜로디의 노래이다.


장한별(& 레드애플) - I'll Be There For You

(2013년 드라마 <7급 공무원> o.s.t)


같은 멜로디의 곡이라 할지라도 '언어'별로 전반적인 노래 느낌이 달라지는 경우가 많다. 그것은 그 때 그 때 '해당 언어'와' 곡'의 조합에 따라 차이가 난다. 2개의 언어로 발표된 장한별의 <I'll be there for you>의 경우 '한국어 버전'보다 '영어 버전'의 느낌이 더 좋은 것 같다.


<바람아 불어라> <바람 따라> 부를 때와는 보컬톤이 좀 다른데, 드라마 O.S.T <I'll be there for you>를 부른 장한별의 목소리는 어쩐지 섹시하기도 하고 감미롭기도 하다.(무더운 날, 좋은 멜로디의 노래로 귀 정화~)


장한별(레드애플) - 바람아 불어라(도쿄 공연)


마지막은 '가수 이름은 몰라도, 노래는 7080 세대 사이에서도 유명하다는 <바람아 불어라>로 마무리~ 몇 년 전, 일본에서 공연했을 때... 


오~ 역시.. 후렴부 "바람아 불어라, 오오오~!"는 저 '손 파닥거리는 춤'과 한 세트여야 하는 것이다! ;; 이 노래 부를 때, 저 동작 안나오면 왠지 허전할 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



posted by 타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