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람.들.. 2013. 5. 2. 20:27

외국 민요 '알로하오에(Aloha'Oe)'는 학교 음악 교과서에도 실린 적 있고, 우리 나라 가수들도 번안해서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서 수시로 불렀던 유명한 노래이다. 들은 지 좀 되어서 앞부분 가사는 까먹었지만 '알로하오에, 알로하오에~' 하는 이 곡 후렴부 가사는 아직도 선명하게 기억이 나는데, 이 노래를 만든 사람은 일반 작곡가가 아닌 하와이의 마지막 여왕이었던 릴리우오칼라니(Lili'uokalani)이다.

Lili'uokalani(1838~1917)

릴리우오칼라니의 공주 시절, 오하우 섬 여행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어쩔 수 없는 이별을 안타까워 하는 연인의 모습'을 보고 삘 받아서 이 석별의 노래 '알로하오에'를 만들었다고 한다. 오리지널 'Aloha Oe'도 좋지만, 개인적으로 우리 나라 말로 번안된 한국어 버전 '알로하오에'도 꽤 마음에 든다.

하와이 왕조의 릴리우오칼라니가 1878년 경 작사/작곡하게 된 '알로하오에'는 독일 출신의 음악 교사 헨리 바거에 의해 편곡되어 하와이에서 유명해졌고, 곧 미국에서도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하와이어로 '사랑하는 당신, 안녕' or '안녕, 내 사랑~' 정도의 의미인 것 같다.

릴리우오칼라니(Lili'uokalani)는 당시 하와이의 국왕이었던 칼라카우아의 여동생으로, 왕이 된 오빠가 사망한 뒤 그 자리에 오른 '하와이의 처음이자 마지막 & 유일한 여왕'이었다.

국왕으로 즉위한 그녀는 전왕(前王) 대에 군주제가 약화된 것을 유감스럽게 여기며 왕권을 강화하고자 노력했고, 이전 왕이 서명했던 '미국에 무역 특혜권을 주고 진주만을 미국에 양도한다는 갱신 상호 호폐 조약'에 일찌감치 반대했었다. 그로 인해, 릴리우오칼라니(Liliuokalani)는 하와이에 거주하던 외국인 기업가들과 사이가 별로 좋지 않았다.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은 자신들의 사익을 위해 하와이를 미국과 합병하려는 소수 백인들로부터 하와이 원주민들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했으나, 반대파들이 연합하여 그녀를 폐위시키려 했다. 1893년, 샌퍼드 돌이 이끄는 선교당은 궁전을 봉쇄하고 '하와이가 미국에 합병될 때까지 임시 정부를 수립한다'고 발표한 뒤 여왕에게 퇴위를 요구했다.

일단 '유혈 충돌'을 막기 위해 퇴위를 받아들인 릴리우오칼라니는 미국의 클리블랜드 대통령에게 복위(復位)를 호소했고 그가 '여왕의 복위'를 명령했으나, 반대파의 샌퍼드 돌은 미국 대통령의 그 명령을 무시했다. 1895년 여왕을 지지하던 왕당파 사람들이 반란을 일으켰지만, 결국 돌(Dole)파에 의해 진압되었고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은 가택 연금을 당하기까지 했다.

반란 진압 후, 옥에 갇힌 자신의 추종자들을 석방시키기 위해 릴리우오칼라니는 공식 퇴위서를 발표하며 공직에서 물러났다. 그로 인해, 100년 동안 유지되었던 하와이 왕국은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을 끝으로 막을 내리게 되었다. 릴리우오칼라니가 퇴위된 후, 샌퍼드 돌(Sanford B.Dole)이 하와이 공화국을 선언하면서 대통령이 되었다. 그로부터 몇 년이 지난 1898년, 하와이가 미국과의 합병에 승인하면서 하와이는 미국 소유가 되었다.


하와이 왕조의 마지막 국왕으로서 1891~1895년까지 왕좌에 있었던 '알로하오에'의 작사/작곡가 릴리우오칼라니(Lili'uokalani)는 퇴위한 뒤인 1898년엔 회고록 <하와이 여왕의 하와이 이야기(Hawaii's Story by Hawaii's Queen)>를 집필하기도 했으며, 우리 나이로 80세까지 살았다..

posted by 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클라우드

    릴리우오칼라니...마지막 국왕이었군요.
    오늘도 많은것을 익히고 갑니다.
    감사해요.^^*

    2010.11.10 20:44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하와이의 첫 여왕이기도 하고, 마지막 국왕이기도 했지요..
      예술가적인 감성이 있었던 것 같은데, 살벌한 정치 세계에선
      오래 살아남지 못해서 안타까운 인물입니다...

      날이 많이 쌀쌀해졌어요.. 클라우드님, 감기 조심하시구요~
      더욱 더 행복한 날들이 이어지기를 바랍니다.. ^^

      2010.11.14 00:50 신고
  2.  Addr  Edit/Del  Reply 대빵

    최후의 여왕이 작곡한 노래라니,
    색다른 느낌으로 다가옵니다.

    2010.11.10 21:15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하와이에서 '왕'이 나올 수 있었던 마지막 왕조의 사람이어서..
      그녀가 작곡한 노래 속 연인들이 '알로하(안녕)~' 했던 것처럼,
      '알로하 여왕'이 되어 버렸어요..

      그래서인지, 저두 어쩐지 느낌이 묘하더군요.. ^^;

      2010.11.14 00:51 신고
  3.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mijuhosi.tistory.com BlogIcon 쿤다다다

    저도 이 노래 배운 기억이 나네요. 이유는 모르고 배웠던 것같은데, 이런 심오한 뜻이~~음악이든 뭐든 알아듣지 못해도 좋을 때도 있지만 알고 들어서 또다른 느낌을 줄 때가 있는 것 같아요.

    2010.11.10 21:56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예전엔 아무 생각없이 '알로하오에~' 따라 부르기도 했었는데
      의미를 알고 들으니, 정말 느낌이 새롭더라구요.. ^^;

      2010.11.14 00:52 신고
  4.  Addr  Edit/Del  Reply 와 신기!!

    오늘 아침에 피아노책을 뒤적거리다가
    알로하오에 작곡가 설명에 '하와이의 마지막 여왕'이라는 말이 있어서
    꽤나 흥미롭게 여겼었는데, 마침 이 글을 보게 되었네요!
    덕분에 궁금증이 다 풀렸어요 ㅎㅎ
    이런 우연이~~~^.^

    2010.11.10 23:46
  5.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anki.tistory.com BlogIcon Anki

    이런 배경을 알고나니 노래가 더 감미롭게 들리네요~~~ㅎㅎ

    2010.11.11 00:23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작곡한 여왕의 사연 역시 예사롭지 않아서 그런지,
      이 노래도 꽤나 애잔하면서 감미롭게 들립니다.. ^^

      2010.11.14 00:57 신고
  6.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nevermind901.tistory.com BlogIcon 김한준

    그 돌이 나중에 바나나회사 사장이 되지요.

    (진짜입니다.)

    2010.11.11 01:24
    •  Addr  Edit/Del

      주변에서 자주목격되는 Dole상표가 그것이죠 ㅎㅎ

      2010.11.11 07:15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그렇다고 하더군요~ 그 '돌'이 바로 그 '돌'이라고..;;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의 자리를 빼앗은 그 돌(Dole) 가문 이름이
      바나나/파인애플 통조림 등을 파는 세계적인 상표가 되었더군요..

      2010.11.14 00:57 신고
  7.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yings17.tistory.com BlogIcon 설보라

    하와이 최후의 여왕이 작사 작곡했다하니 더 필이 오는데요~
    곡이 부드럽고 좋네요~~ 잘 듣고 갑니다~^^*

    2010.11.11 14:09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곡이 정말 좋더라구요~ 결국,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은
      '정치가'로서 보다는 '예술가'로서 더 많이 알려진 게
      아닐까 합니다.. ^^

      2010.11.14 01:00 신고
  8.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저 시기의 하와이는 참.. 우리 나라가 그 뒤에 일제 강점기를 겪던 때라 그런지 남 이야기 같지 않은 시절이죠. 하와이 사탕수수 농장이 한인들이 갔던 시기이기도 하고 미국령 하와이로 독자성을 잃어가던 떄이니.. 복잡한 마음이었을거에요. 그래도 최선을 다한 여왕으로 존경받고 있겠군요. 하와이 이외에도 바나나회사, 사탕수수 회사, 파인애플 회사 등등.. 외국 곳곳에 농업 식민지를 건설하는 다국적 회사의 침략이 뒤를 잇기 때문에.. 저런 운명에 처했던 나라가 하와이 뿐만은 아니었다는게.. 참..
    미드 '하와이 파이브-오'는 원래 미국 본토와는 정서가 다른 하와이 사람들 이야기를 자주 하곤 했다더군요. 지금도 미국인들은 모르는 원주민 정서가 있을 거 같습니다.

    2010.11.11 16:41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외국 많은 나라들의 역사를 보면, 그런 운명에 처해졌던 곳이
      참 많았지요.. 우리가 침략 당한 약자였던 때가 있어서 그런지
      비슷한 사연들을 접하면 유독 마음이 짠해지는 느낌입니다...

      2010.11.14 01:02 신고
  9.  Addr  Edit/Del  Reply 이치베이

    흥미로운 얘기네요..이 노래에 이런 뒷 얘기가 있었군요.. 왠지 우리나라의 일제강점기와 비슷한 일을 겪었던것 같아 남의 일 같지가 않네요..

    2010.11.11 17:19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정말 남의 일 같지 않지요.. 그런 사례들을 보면,
      사람 사는 곳도 '약육강식 정글'과 비슷한 듯하여
      어쩐지 찜찜한 마음이 듭니다..

      앞으론, 강한 사람도 약한 사람도 서로서로를
      존중해 주는 그런 세상이 왔으면 좋겠어요~

      2010.11.14 01:05 신고
  10.  Addr  Edit/Del  Reply 푸른뫼

    잘 듣고 갑니다
    퍼가지고 갑니다

    2011.03.04 13:27
  11.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3.05.05 09:19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아, 더 건강해지셔야 할텐데요.. 저는 요즘
      음식을 되는대로 먹어서 소화가 잘..ㅠ 항상
      건강에 신경을 써야할 것 같습니다~ ^^;

      어느 곳에서든, 저만 잘 먹고 잘 살려는 탐욕스런 자들의
      만행이 세상을 혼탁하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두루 두루
      나눔의 미덕을 볼 수 있는 세상이 도래했음 좋겠어요~

      2013.05.06 06:20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