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술관 앞에서 2011.02.23 17:55

'그리스-로마 신화'를 보면 웬만한 소설이나 드라마보다 재미난 얘기들이 많이 나온다. 올림푸스 신들의 세계도 인간 세계랑 별반 차이점이 없는지, 요즘 사람들이 흔히 말하는 막장 드라마스런 내용도 흔하다. 어떤 면에서 보면, 신화 속에 나오는 신들이 한 수 더 뜨는 것 같다.

지난 번에 인간 미소년 '가니메데스(Ganymedes)'를 납치하여 시동으로 삼은 제우스 신에 관한 일화를 소개한 적이 있는데, 실은 신들의 제왕인 이 '제우스'가 집적거린 대상이 한 둘이 아니다. 그는 올림푸스 '신들의 제왕'일 뿐 아니라, '불륜의 제왕'이기도 했다.

제우스(Zeus)는 '결혼과 출산의 여신인 헤라(Hera)'와 결혼한 유부남이었는데, 결혼하고 나서도 하도 바람을 피워대 정실 부인인 헤라와의 부부 싸움이 잦았다. 신화나 화가들의 그림 속에서 '헤라'는 남편이 사랑한 여인들이나 그 사이에서 난 사생아를 핍박하는 비정한 여인네로도 자주 등장한다. 결과적으로 제우스 신에게 찜 당한 여자들이 불쌍한데, 그들은 바람둥이 절대 권력자인 제우스와 그의 마눌 헤라로 인해 엄한 고생을 해야 할 때도 많았다. 그 대표적인 인물이 '이오(Io)'-

존 호프너(John Hoppner)의 그림 '제우스와 이오'

인간 세상에 나온 제우스 신은 어느 날, 강가에서 꽃 따고 있던 '이오'를 보구서 첫눈에 반해 버렸다. 그는 이오에게 대시했으나 그녀가 놀라 도망치자, 구름으로 변신하여 자신의 욕망을 달성한다.(이오가 방심한 틈을 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그 때 '갑자기 먹구름이 이는 걸로 봐서 자신의 남편이 또 바람 피우고 있는 거라 의심한 헤라'가 나타났고, 제우스는 그녀가 도착하기 전에 이오를 '암소'로 변신시켰다.

하지만 눈치 빠른 헤라는 이내 그 암소가 '남편 제우스에게 생긴 새로운 여자'란 사실을 알고서, 모르는 척 하면서 그 '암소(=이오)'를 자신에게 선물하라고 졸랐다. 제우스는 불륜 사실을 들키지 않기 위해 어쩔 수 없이 암소를 부인 헤라에게 주었고, 암소를 차지한 헤라는 남편이 다시 그녀와 바람 피우지 못하게 하기 위해 100개의 눈을 가진 아르고스를 시켜 밤낮으로 그 암소를 감시하게 했다.(졸지에 말도 못하는 '암소'로 변해버린 '이오'는 무슨 죄란 말인가..? ;;)

지우세페 카데스(Giuseppe Cades)의 그림 '제우스와 헤라, 암소로 변한 이오'


자기 때문에 그렇게 된 '이오'가 마음 쓰인 제우스 신은 헤르메스를 불러 아르고스를 죽이라 명했다. 아름다운 피리 소리로 아로고스를 매혹시킨 헤르메스는 그가 방심하고 있는 사이 아르고스의 목을 베어 버렸고, 그 사실에 화가 난 헤라는 이오를 순순히 놓아주지 않고 이번엔 '동물 피를 빨아먹는 등에'를 그녀에게 보냈다. 암소의 모습으로 변해버린 이오는 헤라가 보낸 등에를 피해 세계 여러 지역으로 도망다녀야만 했고, 그리스에서 이집트까지 쫓겨가게 된다.

사실 이오는 애초에 제우스를 좋아하지도 않았고 그와 바람 피울 의사가 없었는데, 자신에게 반한 제우스와 그것을 질투한 제우스 부인 헤라로 인해 엄한 이오(Io)만 엄청난 개고생을 해야만 했던 게 아닌가 싶다. 제우스는 자신으로 인해 이오가 그런 지경에까지 이르자 결국 부인 헤라에게 '더 이상 이오를 만나지 않겠다'는 다짐을 했고, 이오는 간신히 암소에서 원래의 자기 모습으로 되돌아올 수 있었다.

엄한 이오를 괴롭힌 본부인 헤라(Hera)가 좀 표독스럽긴 하지만, 애초에 '원인 제공'을 한 건 유부남의 처지에서도 끝없이 바람을 피운 제우스에게 있다고 볼 수 있다. 그들 부부의 바람기와 질투로 인해 멀쩡하게 잘 살고 있던 이오(Io)가 안해도 될 고생을 해야만 했는데, <그리스 신화> 속에 등장하는 신들의 제왕 '제우스(Zeus)'가 자신의 권력을 남용하여 무분별한 바람을 피움으로써 여러 인물들의 삶을 심히 피곤하게 만든 것 같다. 어떤 면에서 보면 '민폐 제우스'이기도 한...

posted by 사용자 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Addr  Edit/Del  Reply 베베

    민폐 제우스...ㅎㅎ

    진짜 이오만 억울하네요..
    괜히 부부 사이에 껴서..^^

    2011.02.23 18:35
  3.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mangastorytelling.tistory.com BlogIcon manga0713

    하여간 욕심의 극치를 보여주는 제우스네요..꽃 따는 모습에 반하다니..에혀~~

    2011.02.23 18:36 신고
  4.  Addr  Edit/Del  Reply 대빵

    신들의 제왕도 여자앞에서는 어쩔 수 없나 봅니다.
    ^^

    2011.02.23 18:58
  5.  Addr  Edit/Del  Reply HJ

    참 질투많은 아내와 바람기 많은 남자의 전형을 보여주는 두 신이네요 ㅎㅎ
    재미있는 내용 잘 보고 갑니다.~

    2011.02.23 19:09
  6.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이 이야기 읽고 저도 처음 그 생각을 했습니다
    바람을 피워도 합의하에 민폐없이 그거 안되니..
    그러면서 제우스를 싫어했던 기억이 나네요 후후
    헤라도 독종이긴 한데 그럴만하잖아요 ^^

    2011.02.23 19:10 신고
  7.  Addr  Edit/Del  Reply 해바라기

    바람기있는 제우스에 대하여 좀더 알고 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2011.02.23 19:29
  8.  Addr  Edit/Del  Reply 시골아낙네

    민폐 제우스~^^
    아이들 읽을때 같이 읽지못해서 늘 아쉬웠는데
    오늘 조금은 해소를 하고가네요~ㅎ

    편안한 저녁시간 되세요~타라님^^*

    2011.02.23 19:30
  9.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manzzang.tistory.com BlogIcon 도희.

    불륜의 제왕 민폐 제우스...ㅋㅋㅋ
    이오가 너무 불쌍해요...ㅠ.ㅠ

    2011.02.23 20:27 신고
  10.  Addr  Edit/Del  Reply 설보라

    엄한 사람을 정말 개고생을 시키는군요! ㅎㅎ
    신의 세계나 현실세계나 비슷합니다. 바람을 피우는 사람은
    그 버릇 못 버리고 아내들 눈에 불을 켜게 만드니 저런 사탄이 생기네요~~ㅎ
    재미있게 보고 갑니다^^

    2011.02.23 20:39
  11.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crabbit.tistory.com BlogIcon 굴뚝 토끼

    이오에 관한 이야기는
    중동지역에서 가축인 소가 유럽에 전해진 걸 거꾸로 설명한다는데,
    모종의 왜곡이 있다고 이야기들 합니다.

    드러난 이야기만큼이나
    그 뒤의 상징적 해석들이 재미난 구석이 많은게 신화가 아닌가 합니다.

    2011.02.23 21:09 신고
  12.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cbdok.tistory.com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안녕하세요. 자주 들려 많이 배우겠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11.02.23 21:35 신고
  13.  Addr  Edit/Del  Reply carol

    참 재미 있게 잘 보고 갑니다
    이오가 불쌍 한데요?
    바람기..ㅎㅎ
    남자들이란..

    2011.02.24 00:18
  14.  Addr  Edit/Del  Reply 하얀가루눈ii

    정말 민폐제우스네요..ㅋㅋㅋ
    재밌는 글 잘 봤습니다.
    헤라도 바람기 많은 동생 제우스랑 결혼하기 싫어했는데....
    자기가 쫓아다녀서 결혼해놓고 참 여러 여자 건드렸네요;;;;

    2011.02.24 07:07
  15.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바람둥이 제우스 얘기군요..
    너무 재밌게 읽었습니다.
    역시 신화의 세계는 화수분같습니다.

    2011.02.24 07:54 신고
  16.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bongworld.tistory.com BlogIcon 봉봉♬

    본격 막장의 원조는 그리스 신화임이 틀림없어요.
    킁킁. 이오가 너무 불쌍해요.ㅜㅜ
    제우스 이 나쁜놈~!!!!!
    소로 변하게 시킨 것도 모라자서 저런 고생을 시키다니.
    마누라 못이길꺼면 시작을 말아야지 왜 가엾은 여자만 저렇게 만들고.ㅜㅜ
    그래도 다시 자기의 모습을 찾아서 다행이네요.

    2011.02.24 09:35 신고
  17.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qlcanfl.tistory.com BlogIcon 빛무리~

    민폐 제우스... 하여튼 조강지처 놔두고 딴 여자한테 대놓고 눈 돌리는 남자들이 젤로 나빠요, 흥!

    2011.02.24 10:13 신고
  18.  Addr  Edit/Del  Reply 판야

    하여튼 제우스가 건드린 이들만 세워놔도 끝이 없을 듯-_-......(눈치보며 꿋꿋히 바람피우는 게 용해요) 사실 헤라가 표독 어쩌고 하지만, 저 정도로 남편이 짝짓기에 환장해 있으면 그럴 만도 하단 생각이 들어요. 아내도 남편이 하기 나름인 것을!

    2011.02.24 11:20
  19.  Addr  Edit/Del  Reply 동글이

    늘 헤라만 표독스럽고 질투심많은 여신으로 묘사하는데,
    그건 불륜의 제왕 민폐 제우스 때문에 어쩔수 없는건데..바람둥이 제우스ㅡ,.ㅡ;;

    2011.02.24 15:19
  20.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peter0317.tistory.com BlogIcon 제로드™

    신화의 이야기가 요즘 나오는 드라마의 이야기와 별반 다를 게 없어 보이네요.
    결국 신화도 사람의 손의 의해서 만들어 졌겠죠~~
    기본플롯에 신들의 스토리라는 컨셉, 그기에 더불어 유명화가의 그림까지 곁들여 지면서 신화가 더욱 위력을 발휘하는가 봅니다.

    2011.02.24 16:03 신고
  21.  Addr  Edit/Del  Reply 행복한 별

    신화읽기도 참 좋아하는데..^^
    타라님의 해박한 설명이 공부가 많이 됩니다~
    행복한 3월 되길 바랍니다 .^^

    2011.03.01 1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