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메타 폴리스 2012.07.09 22:10

우리 나라에선 언젠가부터 '까치'를 길조(吉鳥)로 바라보고 '까마귀'를 흉조(鳥)로 여겨 왔기에, 그런 말을 듣고 자란 입장에서 까마귀가 울면 괜시리 안좋은 기분에 휩싸이곤 했었다. 하지만 요즘 사람들이 알고 있는 것과 달리 '까마귀'는 원래 흉조가 아니었다고 한다. 서양의 어느 곳에 가면 행운의 새라 여겨지고 있으며, 우리 조상인 한민족에게도 원래는 친근한 새에 속했다고 알려져 있다.
 


예전에 방영된 <주몽>이나 <태왕사신기> 같은 사극을 보면 고구려의 국조로 '삼족오(三足烏)'가 등장한다. 이는 '발이 세 개 달린 까마귀'로, 그것이 '천(天)/지(地)/인(人)'의 삼신 사상을 나타낸다는 해석과 '태양신(해신)'을 뜻한다는 해석이 존재한다. 고구려 벽화에서도 '삼족오' 문양을 심심찮게 볼 수 있다.(삼족오 문양에 나오는 새가 까마귀가 아니란 설도 있고, 이것에 관한 건 기록마다 조금씩 다르다.)

우리 선조들은 까마귀를 '하늘과 사람 사이를 연결시켜 주는 존재'로 여겼으며, 견우 직녀와 관련한 <칠석 설화>에서도 까마귀는 까치와 함께 오작교를 만들어 그들 사이를 이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그랬던 까마귀가 한국에서 '흉조'로 오인되어 전해지게 된 것은 중국과 일본의 영향 때문이었단 말이 있다.


과거, 고구려에 패한 한족(중국 민족)이 고구려군의 상징이었던 '삼족오'를 의도적으로 깎아내렸다는 설과 일본 제국주의 시대 때 그들이 '(한국에서 길조로 여겨지던) 까마귀는 흉조라는 소문'을 퍼뜨렸다는 설이 존재하는 것이다. 고대 <그리스 신화>에서도 '까마귀'의 위상은 그리 나쁘지 않은 편이며, 영어를 사용하는 서양에선 지금도 까마귀에게 왕권을 상징하는 'Crow'라는 이름을 붙여서 사용하고 있다.

자식이 성장한 뒤, 어버이께서 길러준 은혜에 보답한다는 '효심'을 나타내는 동양권의 사자성어 '반포지효(反哺之孝)'에서의 '반포(反哺)'가 <까마귀 새끼가 자라서 사냥할 힘이 없어진 늙은 부모 새에게 먹이를 물어다 먹인다>는 뜻을 담고 있는 말이다. 그만큼 까마귀는 효성이 지극한 편이고, 무리 내에서 '많은 경험을 축적한 나이 든 까마귀'를 공경하는 습성을 갖고 있는 새이다.


여러 연구 결과에 의하면, 새들 중에서 IQ가 가장 높은 것도 '까마귀'이다.(조류 중에서 가장 머리가 나쁜 새는 비둘기, 타조 등이라 한다.) 영장류에 속하는 '침팬지'와 비슷한 수준으로, 조류에 불과한 '까마귀'들도 도구를 만들어서 사용할 줄 아는 놀라운 지능 수준을 갖추고 있다. 보통 머리 나쁜 사람들을 두고 '조두(새머리)'라는 농담을 하곤 하는데, 비교적 지능이 높은 '까마귀'는 그 머리 나쁜 조류에서 살짝 동떨어진 '똑똑한 새'인 것이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 된 문명을 이룬 수메르인들 사이에선 원래 비둘기가 아닌 '까마귀'가 '평화의 상징'이었으나, 히브리인들이 까마귀가 육식을 한다는 이유로 비둘기로 대체했다는 이야기가 있다. 육식을 한다곤 하지만, 실상 까마귀는 곡식이나 벌레를 주식으로 삼고 있다.


국조 '삼족오'에서도 알 수 있듯, 우리 선조들 사이에서도 까마귀는 원래 '진귀한 존재 & 경외의 대상이었다. 고구려 뿐만이 아니라 단군 조선(고조선)이나 북부여에서도 신성한 의미를 가진 존재였다 알려져 있는데, 세 발 달린 까마귀=삼족오는 '천/지/인' 뿐 아니라 '환인/환웅/단군'으로 해석되기도 했었다. 여러 정황으로 봤을 때, 서양의 고대 문명권에서 그리 인식되어진 것처럼 우리 한민족 사이에서도 '까마귀'에 대한 주된 이미지는 '흉조(凶鳥)'가 아닌 '길조(吉鳥)'였을 가능성 농후하다.

머리 좋고, 효심이 지극하고, 신성과 평화의 상징이었던 그 '까마귀'가 오늘날에 와서 대다수의 우리 나라 사람들에게 '불운을 안겨다 주는 존재'로 알려지게 된 것은 무척 안타까운 일이라 할 수 있다..

posted by 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doctorcall.tistory.com BlogIcon 닥터콜

    까마귀가 무슨 연유로 불길한 새라는 느낌으로 자리잡게 되었을까요. 공포영화에서도 항상 불운한 느낌을 상징하는 징조로 꼭 까마귀를 등장시키곤 하더라구요.

    2011.04.18 07:41 신고
  3.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boyundesign.tistory.com BlogIcon 귀여운걸

    까마귀를 흉조로만 생각했는데 오해였군요..
    타라님 덕분에 새로운 사실 알고갑니다^^

    2011.04.18 07:42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그렇죠.. 앞으론, 많은 분들이 까마귀 너무
      흉측하게 생각지 마셨으면 좋겠습니다~ ^^;

      2011.04.20 23:45 신고
  4.  Addr  Edit/Del  Reply 해바라기

    색깔이 검어 그랬을까요.
    마음은 흰모양이지요.
    까마귀의 인식이 달라지는군요,
    좋은 한주 되세요.^^

    2011.04.18 07:47
  5.  Addr  Edit/Del  Reply 공룡우표매니아

    제가 속한 한국테마클럽의 상징 이미지가 "삼족오" 라서......
    반갑네요.. ^*^

    2011.04.18 07:53
  6.  Addr  Edit/Del  Reply 최정

    이런 이유가 있었군요 앞으로 까마귀가 울면 이상하게 재수없다라고
    생각하는것은 바보군요
    그리고 이런 좋은 사실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2011.04.18 08:08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우리 조상님들에게 좋은 인식을 심어 주었던 까마귀..
      앞으로, 어떤 경로로든 접하게 되면 예뻐해줘야 할 것
      같습니다.. ^^;

      2011.04.20 23:46 신고
  7.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aboutdbms.tistory.com BlogIcon DBKIM

    영화나 드라마에서 시신이 있는곳에 까마귀가 모여있는 모습을 보고..
    흉조로 느끼게 된게 아닌가 싶습니다.. ^^
    봄과 함께 활기찬 한주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1.04.18 09:02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특히 영화나 드라마의 음산한 장면에 많이 나와서
      사람들이 괜히 무섭게 생각하는 것 같아요...(그냥
      썩은 고기 처리하러 온 것일 수도 있는데..)

      요즘 날이 좋더군요.. 행복한 봄날 되시기 바랍니다~ ^^

      2011.04.20 23:50 신고
  8.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love111.tistory.com BlogIcon 바닐라로맨스

    아... 그렇군요.
    어제는 까마귀를 보았는데 생각보다 몸집도 크고;; ;까악! 까악! 거리는게... 은근 무서웠는데 길조였다니;;;

    2011.04.18 10:25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사진으로 보면 귀여운데, 직접 보면 어느 정도 부피 있는 새들은
      조금씩 무섭더라구요..(비둘기도 가까이서 보니까 무섭더라는..;;)
      그나마, 참새가 만만(?)한 것 같습니다.. ^^;

      2011.04.20 23:50 신고
  9.  Addr  Edit/Del  Reply 박씨아저씨

    정말로 까마귀 영리합니다~ 대단한 새죠^^
    무서워요~~

    2011.04.18 11:02
  10.  Addr  Edit/Del  Reply 좋은 날

    삼족오가 봉황의 원류죠. 아마 고구려의 삼족오를 까마귀가 아니라고 보는 견해가 그 때문일 것입니다.

    2011.04.18 11:31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네, 봉황 얘기도 있더라구요.. 그런데 '봉황'은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전설 속 상상의 새라서..
      거기다, 고구려 국조인 '삼족오 문양' 속에 나오는
      새보다 더 기품 있게 생겨서, 서로간에 별로 닮지는
      않은 것 같더군요.. ^^;

      2011.04.20 23:55 신고
  11.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독일에서도 길조가 까마귀에요..까마귀 밥먹듯이 봤다는...ㅎ
    스페인도 까마귀 때문에 고생이라죠.. 도시에 엄청 많아서..ㅠ
    일본도 길조가 까마귀라는데...

    2011.04.18 12:10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한국에서 까마귀를 자주 볼 수 있는 건 아닌데,
      서양 쪽에선 평소에도 자주 볼 수 있나 보군요..
      가까이서 보면 좀 무서울까요..? ^^;;

      2011.04.20 23:55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갈까마귀와 레이븐은 다릅니다. 갈까마귀가 더 작고 나름대로 귀엽다고 느낄 여지가 있다면 레이븐은 크기도 크고 꺼림칙하게 생겼어요.

      해리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에 보면 나오는 까마귀들은 모두 레이븐입니다. 해리와 헤르미온느가 시간을 되돌린뒤 벅빅을 빼돌리려고 할때 주변을 날아다니는 까마귀(레이븐)들 생긴걸 보면 정말 크고 꺼림칙하게 생겼죠.

      실제로 처음 보면 크기와 꺼림칙한 분위기에 압도를 당한다는 말도 있을 정도로 큽니다. 대략 70cm정도죠.ㄷㄷ

      2012.07.09 23:13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70cm면 엄청 크네요~(ㄷㄷㄷ ;;)

      2012.07.13 22:15 신고
  12.  Addr  Edit/Del  Reply 동글이

    머리좋고 똑똑한 까마귀를 흉조라고 오해하고 있었네요.
    저도 새로운 사실을 알고 갑니다^^

    2011.04.18 12:22
  13.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까마귀가 썩은 시체를 먹어 흉조라 했던 건...
    근거를 모르겠다고 할아버지께서도 말씀하시던 기억이 납니다
    썩은 고기 먹는 건 일종의 청소부이고
    싫어할 이유는 없다.. 뭐 그런 요지였는데
    고기를 먹는다는 것도 아니고
    왜곡된 해석의 희생양(?)이려나요

    2011.04.18 13:29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이것도 관념의 차이인데, 티벳 어딘가에 가면
      그런 걸 긍정적으로 생각하더라구요~

      죽어서 썩은 고기 먹는 게, 어떤 면에서 보면
      청소의 기능이라 생각할 수도 있겠네요.. ^^;

      2011.04.20 23:57 신고
  14.  Addr  Edit/Del  Reply skyThrons

    잘 읽었습니다.
    그런데, 첫 줄에 길조와 흉조 한문이 바뀌었네요.

    2011.04.18 14:00
  15.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gkyu.co.kr BlogIcon G-Kyu

    까마귀..!
    정말 흉조가 아닌데, 이미지가 그렇게 된 것 같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 합니다 ^^

    2011.04.18 15:38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앞으로, 까마귀나 까마귀 울음 소리 접하면
      긍정적으로 생각해 봐야 되겠어요.. ^^;

      2011.04.20 23:58 신고
  16.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crabbit.tistory.com BlogIcon 굴뚝 토끼

    까마귀 얘기를 읽다보니...
    비둘기가 생각납니다.
    따지고보면 도시에서 비둘기만큼 흉조가 없죠..^^

    2011.04.18 16:56 신고
  17.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mijuhosi.tistory.com BlogIcon 쿤다다다

    일본에서의 까마귀는 길조는 아니지만, 그렇다고 흉조도 아니랍니다. 그냥 새로 보는 경향이 강해요~

    2011.04.18 21:51 신고
  18.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blog.bsmind.co.kr BlogIcon 명섭이

    생긴 것이 후덜덜해서 무섭게 생각하는 것 같아요.
    일본에 갔을 때 무리로 다니는 까마귀를 보고 깜짝 놀랐던 기억이 나네요^^

    2011.04.19 01:09 신고
  19.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seungsuyang.tistory.com BlogIcon DavidYang

    까마귀에 그런 의미가 있었군요!!! 길조라는 의미도 있다고는 들었는데 좀더 논리적으로 체계적으로 써 주신 것 같네요~

    2012.07.09 22:22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정말 길조가 맞다면, 까마귀 입장에선 많이 억울한 거죠~ 이제라도
      까마귀에 대한 인식이 조금은 바뀌었음 좋겠습니다.. ^^;

      2012.07.13 21:55 신고
  20.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그렇습니다. 까마귀가 조류중에선(기실 거의 모든 동물을 통 털어서) 최상위권에 들어갈만한 지능을 가지고 있죠. 나름대로 사회성도 있고 생각보다 뛰어난 동물인데 흰색은 좋고, 검은색은 나쁘다. 라는 인식이 생기면서 까마귀를 부정적으로 보는 인식이 생겨났지요.

    2012.07.09 23:09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조류의 세계에선 멘사급(?) 두뇌를 지녔는데, 많이 까맣다는 이유로
      그간 찬밥 취급 받아와서 안타까워요~

      2012.07.13 21:57 신고
  21.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haesaekju.tistory.com BlogIcon 해색주

    동아시에서는 삼족오는 좋은 의미를 상징하고, 중국/한국/일본 모두 그러한 영향을 받았습니다. 일본 대표팀의 상징이 삼족오거든요. 중국의 벽화를 보면, 삼족오가 나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중국의 신화에서 태양을 쏘아 죽이니 까마귀가 떨어졌다고 하는 경우도 있구요.

    2012.07.11 19:29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