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요즘, 가는 곳마다 최근에 방송된 '나는 가수다'에서 저조한 성적을 기록한 가수 조관우에 대해 '노래 잘하는 조관우가 7위(꼴찌) 따위를 하다니..!' 이런 반응들이 주를 이룬다. 예전에 <조관우 콘서트>에 몇 번 (측근의 취향에 의해) 따라간 적이 있는데, 내 기억으로 조관우의 라이브 실력은 무척 출중했다.

보통.. 현장이라고 해서 & '목욕탕 효과' 같은 무대 울림의 도움을 받는다고 해서, 모든 가수들이 실제로 가서 들었을 때 다 노래를 잘하게 느껴지는 건 아니다. 경험에 의하면, 특정 가수가 펼쳐 보이는 '콘서트장에서의 라이브'가 '음반' 버전 보다 느낌이 영 별로인 경우도 꽤 있었다.

녹음되어 판매되는 음반에선 해당 가수의 목소리나 노래 자체에 대해 약간의 '기계적인 보정'이 들어가지만, 라이브 무대에선 그리 할 수가 없기에 그 가수가 지니고 있는 '실질적인 음역대'나 '노래 실력'이 그대로 뽀록나게 마련이다. 그래서 어떤 가수의 콘서트장에선 '에잇, 저 가수의 가창력은 그저 그런 수준이네. 라이브임에도 아무 감흥이 없어. 평소에 음반으로 들었을 때가 더 낫다~' 싶은 이들도 있었던 반면, <조관우 콘서트>장에서 직접 들어본 그의 라이브는 들을 때마다 매우 감탄스러웠던 기억이 난다.


가수 조관우의 '라이브 무대에서 접한 노래 실력'이 워낙 놀라웠던 관계로, 이 경우는 오히려 기계로 보정한 '음반' 버전에서의 그의 노래가 비루하게 느껴졌던... 녹음된 카세트 테잎이나 CD가 그 훌륭함을 다 담아내지 못할 정도로 '라이브 무대'에서 느껴진 '조관우 보이스'의 느낌은 무척 환상적이었다.(다른 국내 대중 가수의 라이브 무대에선 그런 류의 환상적임을 느껴본 적이 없다..)

그런데.. 최근에 그가 <나/가/수>에서 불렀던 방송 경연곡 '그대는 어디에'의 경우, 많은 이들이 감탄했던 것과 달리 내겐 그저 그렇게 느껴졌다. 7위 할 정도로 못 부르지도 않았지만, 그렇다고 좋은 성적을 받을 만큼 훌륭하게 느껴지지도 않았던 것이다. 조관우의 노래 외에도, 요즘엔 서바이벌 <나는 가수다>에서 상위권을 차지한 타 가수들의 노래가 생각보다 별로로 느껴지는 경우가 참 많다.


조관우의 '그대는 어디에' 앞부분은 그럭저럭 좋았으나, 키를 너무 높여 부른 탓에 고음으로 올라가는 뒷부분에선 왠지 모르게 귀신 울음 소리(?) 같은 삘을 받으며 '방송으로 듣기엔 좀 부담스럽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드라마 <대장금>에서 장금이 '홍시맛이 나서 홍시라 말한 것'처럼, 나 역시 그 곡에서 '귀신 같은 삘을 느꼈기에 귀신이라 말한 것'일 뿐...;;)

개인적으로, 거짓말 잘 못하는 성격인데 '조관우 버전 그대는 어디에'를 통해 나도 모르는 사이 '아~ 귀신 나올 것 같애..'란 생각이 들었던 게 사실이다. 최근, 조관우에게 꼴찌 성적을 안겨준 <나/가/수> 청중단도 그 비슷하게 '부담스럽거나 불편한 느낌'을 받았던 게 틀림없는 듯...

한 편으론, 그런 생각도 들었다. 과거 '<조관우 개인 콘서트장>에서 들어본 그의 라이브는 다른 가수들의 콘서트를 훨씬 능가할 정도로 훌륭했지만, TV 프로인 서바이벌 <나는 가수다>에서 남의(다른 가수의) 노래를 부르고 있는 조관우는 왠지 본인에게 맞지 않는 옷을 입고 있는 것 같다~'는 생각- 내가 봤을 때, 조관우는 남의 노래가 아닌 자신의 노래를 불러야 빛이 나는 가수 같다.


방송에서 안 불러서 그렇지, 조관우 노래 중에선 좋은 곡들이 참 많다. 그 좋은 '조관우 (본인의) 노래'를 <개인 콘서트>장에서 라이브로 소화했던 조관우 무대는 정말 멋졌는데... 방송 프로그램 <나는 가수다>에선 가수 조관우의 그 훌륭함이 30%도 채 발휘되지 않는 것 같아, 늘 안타까운 마음이 들곤 한다.

앞으로, 다른 무대를 통해서라도 '가수 조관우의 진정한 가치'가 대중에게 잘 전달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그렇게 많이 다녀본 것은 아니지만, 그래두 어느 정도 경험해 본 '국내 가수 콘서트'를 통틀어 그는 '
녹음된 음반의 곡들에선 접하지 못했던 신세계를 열어 준 <조관우의 라이브 무대>는 음반 버전을 훨씬 능가하며, 결코 잊지 못할 정도로 정말 환상적이야~'란 느낌을 안겨준 가수였기에 말이다..

posted by 사용자 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설보라

    타라님! 요즘에는 다음뷰로 송고를 안하시나요?
    전 한번씩 한 리스 알리미에 등록이 되어 있어서
    바쁘지 않을 때 들어와 본답니다. 타라님의 글을
    상당히 좋아하는데.. 많은 분들이 읽었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조관우의 노래를 많이 좋아해서 전에는 매일 듣기도 했었는데.
    요즘 나가수의 경연에는 잘 맞지 않은 것 같다는 생각을
    하면서 조금은 안타까웠던 느낌이 저와 같네요
    조관우만의 개성있는 소리는 본인의 노래에 잘 맞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날씨가 다시 더워지네요~ 건강 조심하시고, 좋은 시간 보내세요!^^

    2011.08.29 19:05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타라

      아.. 요즘엔 좀 쉬고 있어요~
      다음 달부터 다시 송고해 볼까,
      어쩔까 생각 중입니다.. ^^;

      조관우씨 노래 중에 좋은 곡들 진짜 많은데,
      저랑 비슷하게 느끼셔서 반가운 맘이 듭니다~

      그 프로그램과 상관없이, 그가 '가수'로서
      계속 좋은 활동 보여주었음 좋겠어요..

      설보라님, 남은 8월의 날들 잘 마무리 하시구요..
      행복한 9월 맞으세요~ ^^

      2011.08.29 23:12 신고
  2.  Addr  Edit/Del  Reply 지나가다 들렀어용

    저는 조관우씨가 다른 가수 노래들도 잘 소화하고 있다고 생각되는데요...
    화요일에 비가 내리면 , 그대 내맘에 들어오면은 등등 원곡보다 더 좋다라는 느낌을 받고 있는데...
    조관우씨 노래 스타일이 나가수같은 서바이벌 공연에 불리하다는 생각은 드네요. 이런 경연은 화려하고 다른 색깔의 노래로도 변신도 잘하고 좀 더 대중적인 노래가 유리할 것 같아요.
    그런 점에선 좀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
    근데 요즘 체력이 딸려서 그런지 고음이 전과 같지 않게 저도 느꼈었습니다.
    얼마전까지만해도 고음이 듣기 좋은 고음이었는데
    이번 경연에서 보니까 듣기가 조금 거북하더라구요.
    아마 체력이 많이 소진된 거 아닌가라는 생각이...
    그래서 평가단에 점수를 못 받았나라는 생각이 들어요.
    조관우씨 장점이 고음인데 고음이 잘 안되니 불리해질 수 밖에요.ㅠㅠ

    2011.08.31 09:26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타라

      그렇군요.. 이번에 조관우씨가 부른 몇몇 곡은
      꽤 괜찮은 느낌이긴 했어요.. ^^;

      예전 가수인 나훈아, 이미자씨 등은 고령에도 여전히
      젊은 시절 음색과 비슷한 보컬 퀄러티를 유지하던데..
      조관우씨도 열심히 체력 단련하여 하루빨리 제 페이스를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

      2011.08.31 21:32 신고
  3.  Addr  Edit/Del  Reply hellokitty

    조관우씨의 음악은 너무 좋으나 나가수같은 서바이벌에 치인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번에 나는트롯트가수다를 봤는데 저는 그렇게 와닿지 않은거같아요 그나마 젤나은건 설운도아저씨의 향수정도 박현빈하고 장윤정씨는 그닥 박현빈씨는 예전부터 자꾸 성악이니 오페라니 하는데 어제보니까 성악은 딴사람이 하고 있던데....

    2011.09.13 20:47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타라

      어제 '나는 트로트 가수다'에서 장윤정씨의 노래는
      정말 실망이었어요~ ;; 가만 보니 장윤정은 자기 노래만
      잘 부르는 것 같은데, 다른 가수의 노래를 부르니까
      성량 약하고, 음정 불안하고, 기본적인 음역대가 그리
      높지 않다는 게 대번 뽀록나더군요~

      조관우씨는.. '나가수'란 프로와 좀 안맞아서 그렇지,
      노래는 정말 잘하는 가수죠~

      2011.09.13 21:43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