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 앞에서 2011.05.26 08:43

사람은 어느 정도 나이가 되면 '자기 얼굴에 책임을 져야 된다'는 말이 있다. 그것은 바꿔 말하면, 은연중에 '그 사람의 살아온 행적이 얼굴에 묻어난다'는 의미이다. 얼마 전에 휴대폰을 바꾸게 되어, 거기에 딸린 셀카 모드로 내 모습을 이리 저리 찍어 보았다. 매일 거울을 보긴 하지만 '거울'엔 사람의 얼굴이 좌우 반대되게 나오기 때문에 남들이 내 모습을 보는 것처럼 정면 모습을 관찰할려면 '사진기'로 찍어서 볼 수밖에 없다. 그런데, 그것두 정확한 내 모습인지 가늠하기가 좀 힘들다.

일단 사람의 실물과 사진으로 찍은 그 사람 모습은 약간의 차이가 나며, 셀카를 자꾸 찍다 보면 '잘 나오는 각도'가 어느 정도 파악이 되기에 카메라 앞에서 인위적으로 '사진으로 잘 나올법한 내 모습'을 꾸미게 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현재의 내 모습이 어떠한지 조금이라도 객관적인 시선에서 관찰하기 위해, 종종 사진 기록으로 남겨서 관찰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

'사진기'가 없던 옛날 사람들은 특정한 시점의 사람 모습을 '그림'으로 남겼다. 그 시기 직업 화가들은 다른 사람들의 초상화를 주로 그렸지만, 종종 자기 모습을 담은 '자화상'을 그리기도 했다. 17세기 네덜란드 화가인 '렘브란트(Rembrandt)'는 특히 <자화상>을 많이 그린 걸로 유명한데, 64세까지 살면서 자신의 '청년 시절~노년 시절' 모습까지 골고루 기록으로 남긴 화가이다. 렘브란트가 남긴 '자화상'은 동판화까지 합하여 총 100여 점이 넘는다고 한다. 그의 가장 '단골 모델'은 바로 자기 자신이었던 셈이다.

[ 17세기 네덜란드 화가 '렘브란트(Rembrandt)'가 남긴 자화상 : 청년기~노년기 ]












그 중 몇 점만 봐도 '20대 젊은 청년에서 60대 노년의 모습으로 변해 가는 렘브란트'의 변천사를 감상할 수 있다. 어린 시절부터 미술에 소질이 있었던 렘브란트(Rembrandt)는 젊은 시절 '화가'로서 잘 나갔으나, 30대 후반 무렵부터 세속적인 성공에서 점점 멀어졌고 급기야는 중년의 나이에 파산 선고를 받아 다른 가족이 먼저 세상을 떠난 뒤 홀로 쓸쓸한 임종을 맞은 걸로 알려져 있다. 그런데, 자화상으로 남겨진 렘브란트의 '늙은 모습'을 보니 그 쓸쓸함이 배가되는 것 같다.

언젠가 한 노인분이랑 대화를 나누면서 '현재 가장 갖고 싶은 것'을 질문한 적이 있는데, 그분은 거리에 지나다니는 젊은이들의 그 '젊음'이 가장 부럽고 갖고 싶은 것이라 말했다. 그 젊음의 시간은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찾아오지만, 막상 지나고 나면 아무리 그 때 마음껏 젊음을 만끽했어도 점점 늙은 몸이 되어가는 자신을 바라보며 '반짝이는 청춘 시절'이 무척 그리워질 것 같다.

한 때 부와 명예를 지닌 화가였던 '렘브란트'는 그 사생활 면에서 파산을 겪고, 자식을 먼저 앞세우고, 첫번째 부인 & 그 이후에 동거하게 된 사랑하는 여인도 먼저 세상을 떠나보내는 등 적지 않은 '인생의 굴곡'을 겪은 사람이다. 그렇게, 비참한 말년으로 향해 가는 스스로의 모습을 '사진기'로 찰칵 찍는 것도 아니고 일일이 관찰해서 오랜 작업의 '자화상'으로 남기는 게 쉽지 않았을텐데, 별다른 미화 없이 자신의 늙어가는 모습을 그대로 남긴 렘브란트(Rembrandt)의 무수한 자화상 기록이 새삼 놀랍게 느껴진다..

posted by 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neodol.tistory.com BlogIcon 너돌양

    좋아하는 화가입니다. 그의 자화상에서는 시대별로 각자 달라보여요 단순히 나이가 들어서 그런건 아니구요^^;;

    2011.05.26 08:55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우리들도 '사진'이란 걸 찍어서 보관하면 나에듦에 관계없이
      시기별로 달라보일 때 있는데, 렘브란트의 '자화상(그림)'도
      그러한 속성이 있는 것 같습니다.. ^^;

      2011.05.26 09:05 신고
  2.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좋아하는 화가중에 한명이죠.. 개인적으로는 밀레를 좋아하지만.. 그래도.. 뭐.. 자화상을 남길수 있었다는 것이 더 좋은 것이 아닐런지..ㅋㅋㅋㅋ

    2011.05.26 09:19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렘브란트' 좋아하는 분들 많은 것 같아요.. 그런데,
      100여 점이 넘는 그 초상화를 거울 보면서 그렸을까요?
      정말 신기합니다.. ^^;

      2011.05.28 08:26 신고
  3.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blog.leestory.com BlogIcon 리스토리

    글중의 노인과의 대화에서처럼 "젋음"이란것이 한번 가면 돌릴수 없는것이기에 오늘 하루도 열심히 살아야 겠어요^^

    2011.05.26 09:23 신고
  4.  Addr  Edit/Del  Reply mikekim

    아, 저도 요즘 20대의 그 에너지가 무지 그립습니다...ㅠ

    2011.05.26 09:26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그게 현실적으로 불가능하지만) 가끔은
      사람의 '일생' 중 70% 이상이 20대 청춘 시절로
      채워졌으면 좋겠단 생각을 하곤 합니다.. ^^;

      2011.05.28 08:28 신고
  5.  Addr  Edit/Del  Reply 마음

    그림에서 자화상이 갖는 의미..
    가끔 창작의 고통이 힘겨울때 나를 가만히 돌아볼 수 있었다는..
    거장의 그림에서도 그럼 느낌을 받는건 저만 그런건 아니겠죠..

    2011.05.26 09:31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그런데.. 오랜 시간을 갖고 늙은 자신의 모습을
      세심하게 응시하는 것두, 나름대로 크나큰 용기를
      필요로 하는 일일 것 같단 생각이 새삼 들어요~ ^^;

      2011.05.28 08:33 신고
  6.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beautyndiet.net BlogIcon 뷰티&다이어트

    새로운 지식을 ...배워가는군요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셔요 ^^~~~~

    2011.05.26 10:43 신고
  7.  Addr  Edit/Del  Reply 동글이

    렘브란트의 자화상은 참 많이 본거 같은데,
    젊은 시절부터 노년기까지 변천사를 다 모아놓고 보니 그냥 쓸쓸한 기분이^^
    편안한 하루되세요~

    2011.05.26 10:59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자연적인 변화겠지만, 때론 인간이 안 늙었으면
      좋겠단 생각을 합니다~ 그냥 '젊은 상태'로 평생
      살아갔으면 좋겠다는... ^^;

      2011.05.28 08:37 신고
  8.  Addr  Edit/Del  Reply 빠박이

    점점 좋아지는 모습이 아니라 안좋아지는 모습을 스스로 관찰하는것도 쉬운일은 아니었겠습니다
    세월에 따라 변해가는 모습이 진하게 묻어나네요 ^^

    2011.05.26 11:16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진짜 그렇죠~ ^^; 나름대로 많은 용기를 필요로 하는 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2011.05.28 08:39 신고
  9.  Addr  Edit/Del  Reply 해피트리

    노년으로 갈 수록 어두운 표정이 쓸쓸해 보입니다.
    얼굴은 인생의 거울이라고 하는 말이 실감나는 자화상이네요.
    잘 보았습니다...좋은 시간 되세요

    2011.05.26 11:21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늙는 것도 서러운데.. ㅠ 그런 걸 보면, 젊어서 고생하더라도
      말년에 평안하고 여유 있게 지내는 게 좋은 것 같습니다.. ^^;

      2011.05.28 08:41 신고
  10.  Addr  Edit/Del  Reply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저런 식으로 자신의 모습을 남긴다는 게...
    화가에게는 어떤 의미일까요...
    스스로 망가지는 모습을 본다는 것도
    좋지는 않을텐데요...

    2011.05.26 13:10 신고
    •  Addr  Edit/Del Favicon of https://prorok.tistory.com BlogIcon 타라

      새삼, 그런 작업을 꽤 오랫동안 했던
      렘브란트가 대단하게 느껴져요~ ^^:

      2011.05.28 08:42 신고
  11.  Addr  Edit/Del  Reply 표야

    렘부란트..,
    흥미롭습니다..
    저두 화집 펼쳐...공부 쫌해서리...
    올려야겠어요..독서 ㅎㅎㅎ
    저는 시골아짐이라..딱히 집 밖을 나가지 않아두 되기에
    웃을 자신이 없으면 외출을 안 합니다..
    우울한 얼굴로...저를 보는 사람까지 전염시키구 싶지 않아서요..
    공부 열심히 하구 가요^^

    2011.05.26 14:53